건조한 가을철, 자외선 차단 더 꼼꼼하게 하세요

0
40

아침저녁 차가운 바람과 함께 완연한 가을이다. 가을 풍경을 즐기기 위해 야외 나들이를 즐기는 인파가 크게 늘었지만,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히 챙겨 바르는 이들은 많지 않다. 여름보다 햇볕이 덜 강하다고 느끼면서 점차 선 케어에 소홀해 지는 것이다.

하지만 강한 자외선에 건조한 공기까지 겹쳐 피부의 면역력이 크게 떨어질 수 있다. 이로 인한 피부 트러블, 색소 침착 등이 발생하기 쉬워 주의해야 한다. 급작스러운 환경 변화와 함께 예민해진 피부를 지키고 싶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건조한 가을에는 가볍고 촉촉한 ‘자외선 차단제’ 선택

가을을 맞아 부쩍 건조하고 예민해진 피부에는 자외선 차단제도 자극을 줄일 수 있는 제품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다. 촉촉하면서도 가볍게 발리는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핵심이다. 여기에 자연스러운 톤업?피부 진정 등 멀티 기능까지 더한 제품이라면 계절에 상관없이 메이크업 베이스처럼 활용할 수 있어 더욱 좋다.

■가을철 야외 활동에는 ‘스틱형’ 제품이 유용

선선한 날씨에 가을 나들이를 계획 중이라면 스틱형 제품을 눈 여겨 보자. 외출 전 촉촉한 제형의 자외선 차단제를 가볍게 바른 다음, 야외에서는 휴대용 자외선 차단제를 이용하는 것. 햇빛에 많이 노출되는 부위를 집중적으로 덧발라 주면 한층 완벽한 자외선 차단이 가능하다.

■자외선에 상하기 쉬운 헤어 케어도 꼼꼼하게

초가을의 강한 자외선은 피부뿐 아니라 두피와 모발에도 영향을 미친다. 강한 자외선에 오래 노출될 경우 모발 표면의 유분이 사라지고 모발 속 단백질까지 손상시키는 것. 또한 멜라닌 색소가 파괴되어 머리 색이 점차 밝아지거나 얼룩덜룩하게 변색될 수 있다. 양산이나 모자 등으로 모발을 보호하고 헤어 에센스 제품을 사용하면 도움이 된다.

 

 

 

맘스매거진 디지털뉴스팀(http://momsmagazine.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