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교육청, 누리예산 편성 재원 있다”

0
187

playground-902226_640

교육부가 어린이집 누리과정 예산을 전액 미편성한 서울과 경기도교육청 등 7곳에 대해 예산을 분석한 결과, 7개 교육청 모두 누리과정 예산을 자체 편성할 여력이 있다고 밝혔다.

이영 교육부 차관은 오늘 정부 세종청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달 30일부터 각 시도교육청 예산 담당자들과 함께 7개 교육청의 본예산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말했다.

서울시교육청의 경우 올해 어린이집 누리과정에 필요한 예산이 3천807억 원인데 과다편성된 예산 등 교육청 자체 재원과 정부지원금, 지자체 전입금을 합하면 4천880억원을 활용할 수 있다고 교육부는 설명했다.

7개 교육청 전체로는 어린이집 누리과정 소요 예산이 1조 2천여 억원이며 이보다 많은 1조 5천여 억원을 누리예산 편성에 활용할 수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교육부는 국회에서 누리과정 예산 우회 지원을 위해 편성된 목적예비비 3천억 원의 집행에 대해서는 내일까지 각 교육청의 추경 편성 계획을 제출받아 검토할 예정이며 기획재정부와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 – 맘스매거진

맘스매거진 디지털뉴스팀 (http://momsmagazine.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