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도심에서 즐기는 가을풍경.. 서울시 ‘단풍길 90선’ 선보여

0
34

서울시는 서울시내 단풍이 절정을 이루는 시기를 도심외곽지역인 북한산 일대는 오는 29일경, 도심지역은 이보다 조금 늦은 11월 초순으로 기상업체에서 예측한 가운데, 멀리 가지 않고도 주변에서 즐길 수 있는 ‘서울 단풍길 90선’을 소개했다.

서울시는 올해 기존 단풍길 노선 109개 중 테마가 중복되는 노선을 일부 정리하고 자치구별 분리된 노선은 통합하는 과정을 거쳐 시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최종 ‘서울 단풍길 90선’을 선정하였다.

‘서울 단풍길 90선’은 그 규모가 총 150.95km에 달하며, 우리에게 친숙한 느티나무, 은행나무, 왕벚나무 등과 수형이 아름다운 메타세콰이어 등으로 그 수량은 약 6만 여주에 이른다.

‘서울 단풍길 90선’은 가로수, 공원, 하천변 등 우리주변에서 쉽게 만날 수 있어 도심 속 알록달록 단풍길을 벗 삼아 가을의 정취와 낭만을 느낄 수 있어 주말 데이트 코스, 주말 단풍 나들이 장소로 추천할 만하다.

서울시는 시민들이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가을을 만끽할 수 있도록 4개의 테마길인 ▷물을 따라 걷는 단풍길, ▷나들이하기 좋은 단풍길, ▷공원과 함께 만나는 단풍길, ▷산책길에 만나는 단풍길로 구분하여 소개하였다.

‘서울 단풍길 90선’은 ▴서울시 홈페이지와 ‘스마트서울맵’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11월 초부터는 ‘네이버 테마지도’와 연계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으로 네이버에서 손쉽게 검색할 수 있다.

서울시는 특히 시민들이 1년 중 가을에만 들을 수 있는 자박자박~ 낙엽 밟는 소리와 함께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도록 29일(월)부터 다음 달 중순까지 통행에 방해가 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일부 단풍길은 낙엽을 쓸지 않고 관리한다는 계획이다. 연인, 가족, 친구가 걷기 좋은 장소로 주말 데이트 코스, 주말 단풍 나들이로 좋다.

또한, 서울시는 단풍과 낙엽을 주제로 한 ‘단풍길 사진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서울시내에서 찍은 사진이면 시민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내 손안에 서울’ 홈페이지에서 11월 접수를 받을 계획이며, 접수된 사진은 전문가 등 심사를 거쳐 소정의 기념품이 제공되며, 서울시 홍보에도 활용하게 된다.

바쁜 일상을 벗어나 서울 도심의 예쁜 단풍길을 통해 가을의 정취와 낭만도 흠뻑 느끼고 사랑하는 사람들과 힐링의 시간을 가져 보면 어떨까?

 

 

 

맘스매거진 디지털뉴스팀(http://momsmagazine.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