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시즌, 빨래 냄새 제거 이렇게 해보세요

0
2555

계속되는 장마로 인해 습기와 곰팡이가 생기거나 위생관리가 필요한 시즌이다. 특히 습도가 높을 때 빨래를 제대로 말리지 않으면 빨래 안에서 묵은 냄새가 나기 마련이다. 장마철 빨래냄새를 제거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1. 신문지 활용

습기 제거의 고유명사인 신문지는 종이 재질의 특성 상 수분 흡수를 잘한다. 빨래를 널 때 세탁물 사이 간격을 넓게 하거나 신문지를 사이사이 넣어두면 습기를 빨아들이면서 냄새 없이 건조가 가능하다. 빨래 사이에 끼워두는 것이 불안하다면 건조대 아래에 깔아도 좋다.

 
2. 선풍기 혹은 제습기 사용

빨래를 말릴 때 제습기나 선풍기를 작동시키면 건조 시간이 단축되고 위생적이어서 더 완전한 건조를 할 수 있다. 건조대 근처에 선풍기를 약하게 틀어주면 빨래가 빨리 말라 냄새가 나지 않도록 돕는다.

 
3. 빨래 삶기

빨래를 삶으면 냄새를 제거하는 것이 수월하지만 삶기 어려운 경우라면 세탁기에 돌린 빨래를 전자렌지를 이용해 잠깐 돌려주면 삶는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빨래를 헹구는 과정에서 약간의 식초를 넣어주면 살균효과와 함께 냄새를 제거할 수 있다.

 
4. 세탁조 청소

산소계 표백제를 사용해 세탁기를 위생적으로 관리해야 한다. 미지근한 물을 받은 뒤 과탄산소다를 넣고 가루가 풀어졌다면 1시간 세탁을 정지시켜 때를 불리세요. 2~3회 정도 반복하면 더 효과가 높아집니다. 드럼세탁기라면 과탄산소다를 넣고 표준 코스를 돌린 후 3회 정도 헹구면 됩니다.

 
5. 세탁 후 바로 건조

세탁 후 빨래를 바로 건조대에 말려야 한다. 세탁기 안에 옷을 그대로 두면 안에서 세균이 증식하는데 최적의 환경이 되기 때문에 오래 방치하지 말고 옷을 바로 건조대에서 건조해야 한다.

 

6. 천연살균제 식초 이용

살균•표백 작용을 돕는 식초를 사용해도 좋습니다. 식초로 적신 타월로 세탁조를 닦아주거나 세탁할 때 식초 몇 방울을 떨어뜨려 함께 돌리면 살균 효과가 있어 빨래 냄새를 줄이는데 도움을 준다.

 

 

사진 – 맘스매거진

맘스매거진 디지털뉴스팀(http://momsmagazine.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