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노후 건강? 일상 속 콜라겐을 섭취하라

0
158

콜라겐? 하면 대부분은 피부 관리를 생각하는 경우가 많지만 콜라겐은 피부뿐 아니라 근육 등 건강한 노후를 위해 반드시 필요한 성분이다. 콜라겐은 뼈나 피부에 주로 존재하며 연골, 장기, 머리카락 등에도 분포해 있는 단백질의 하나로 세포와 세포가 서로 지탱할 수 있도록 돕는 기능을 한다. 몸속 전체 단백질 3분의 1이 콜라겐일 정도로 콜라겐이 부족하면 여러 문제가 생긴다. 몸속에서 콜라겐이 어떤 기능을 하는지 알아보자.

 

**뼈와 근육 건강을 돕는 콜라겐, 콜라겐 손실로 인한 골다공증 주의

콜라겐은 25세 이후로 매년 1%씩 감소한다. 특히 폐경 여성은 폐경 후 5년 안에 콜라겐 30%가 손실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뼈는 크게 콜라겐, 칼슘, 인, 수분으로 이뤄져 있다. 이 중에서 ‘철골’ 역할을 하는 콜라겐이 35%, 그 주변으로 칼슘과 인이 45%, 나머지 20%는 수분이다. 특히 뼈 속 콜라겐 소실은 골다공증을 유발할 수 있다.

골다공증은 뼈를 구성하는 이런 물질이 점차 줄면서 구멍이 생겨 힘이 약해지는 상태다. 근육 속 콜라겐이 부족하면 단백질 흡수율이 떨어지고 탄력·강도가 줄어 근력은 약해진다. 즉, 나이가 들면서 콜라겐이 줄면 뼈와 근육이 약해지고 결국 골절 위험이 높아지는 것이다. 그러므로 골절 예방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콜라겐이 뼈와 근육 건강을 돕는다. 2015년 영국 영양학저널에서 발표한 ‘콜라겐 섭취와 근감소증’이라는 연구에서 콜라겐 단백질을 섭취한 그룹이 콜라겐 단백질을 먹지 않은 그룹보다 근력이 8.74㎚(근력의 강도) 향상되어 근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결과를 보여주었다.

 

**피부 탄력 유지를 위해 콜라겐 필수

콜라겐은 뼈·근육 등의 기능적인 문제뿐 아니라 피부 미용에도 도움이 된다. 피부는 표피와 진피로 나뉘어 있는데, 그중에서도 진피는 콜라겐(90% 이상을 차지)·엘라스틴·히알루론산 같은 단백질로 채워져 있어서 탄력을 유지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그러므로 콜라겐이 줄면 피부가 탄력을 잃어 푸석푸석해지고 처진다. 특히 자외선을 받으면 피부 손상이 더 빨리 일어난다. 콜라겐을 보충하면 피부 탄력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어류 콜라겐이 좋아.. 콜라겐이 가장 많은 어류 가자미 추천

콜라겐 보충을 위해 돼지껍질, 족발, 닭 날개 등을 먹는 사람이 많지만 육류 콜라겐은 분자량이 커서 몸 구석구석에 흡수가 잘 안된다. 흡수가 잘 되고 분자량이 작은 어류 콜라겐이 효과적이다. 어류 콜라겐은 이름 그대로 어류에 들어있는 콜라겐을 말한다. 저분자 콜라겐으로 콜라겐은 어류 콜라겐이다.

콜라겐이 가장 많이 들어있는 어류에는 대표적으로 가자미다. 가자미의 꼬리와 지느러미, 껍질에는 콜라겐이 풍부해 노화 방지와 주름 방지에 효과적이다. 어류 콜라겐은 탄력 있는 피부와 모발, 칼슘에도 이로운 역할을 해 뼈 건강을 유지하는데 큰 도움을 준다. 또한 심근경색이나 뇌졸중 등을 유발할 수 있는 동맥경화 예방 효과도 있다. 관절염과 통증 완화 효과도 있다.

 

 

 

맘스매거진(http://momsmagazine.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