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질별 숙취 해소법, 연말 모임 두렵지 않아!

0
221
Young woman suffering from headache while lying on bed
.
.
“송년회 시즌이다 …”

 .

여럿이 모여 한 해를 정리하며 즐거운 자리를 갖는 건 좋지만

한편으론 술로 시작해 술로 끝나는 송년회 문화로 고민이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들과 분위기에 취해 한 잔, 두 잔 마시다 보면

어느새 주량을 훌쩍 넘기고 있는 나를 발견하기 십상이다.
 

적당히 마시는 것이 가장 좋겠지만 불가피하다면 숙취를 잘 해소하는 것이 중요하다.

.

숙취의 원인과 증상

.

숙취는 알코올 분해 과정에서 몸속에 쌓이는 독성물질인 아세트알데히드 때문에 유발된다.

이를 빨리 배출시키지 않으면 음주 뒤 다음날까지 피로감이나 두통, 메스꺼움, 속 쓰림 등의 증상이 지속된다.

숙취를 제대로 해소하지 않은 채 연말 내내 연달아 음주를 하게 되면

독성물질이 계속 쌓여 알코올성 간염이나 지방간 등의 간 질환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

 .

체질별 숙취 해소법

 .

▷ 태양인과 소양인

태양인과 소양인은 대체로 애주가다.
그러나 열이 많고 찬 기운이 부족한 양인은
과음을 하면 얼굴에 열이 올라 화끈거리고
머리가 지끈지끈한 증상이 나타난다.

과음으로 인해 머리가 지끈거린다면 찬 수건으로 얼굴과 목을 감싸 열기를 식혀주는 것이 좋다. 오이나 알로에 등은 열기를 내리는 식품이므로 즙을 내어 마시면 숙취해소에 도움이 된다.

숙취해소에 좋은 음식: 야채즙, 이온음료

.

▷ 태음인

한국인 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는 체질인 태음인. 이들은 간의 모아들이는 기운은 크고 폐의 발산하는 기운은 적기 때문에 체내에 열이 쌓이기 쉽다.

가벼운 운동으로 땀을 흘려 혈액순환을 원활히 하고 신진대사를 왕성하게 하는 것이 좋다. 알코올 분해를 돕고 배설을 촉진해 빠른 컨디션 회복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숙취해소에 좋은 음식 : 콩나물국, 칡차

.

▷ 소음인

소화기관이 약하고 몸에 냉기가 많은 소음인은 술에 가장 취약한 체질이다.
알코올 해독을 위해 필요한 열량이 충분히 축적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술로 인한 자극으로 오랜 시간 동안소화기관에 불편함을 느낀다.
과음 후 다음날까지 설사와 구토를 반복하며 고생하는 경우가 많다.

차가운 성질의 맥주는 상극이므로 마시지 않는 게 좋으며, 술을 마시기 전 인삼을 섭취하면 숙취가 덜하다.
 
숙취해소에 좋은 음식: 북엇국, 꿀 생강차

맘스매거진 디지털뉴스팀(http://momsmagazine.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