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목동종합운동장 어린이홈런왕 야구 교실 9월 시범 운영

0
90

서울특별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이하 사업소)에서는 오는 9월 1일(토) 부터 9월 29일(토)까지 1개월간 초등학생 대상으로 목동종합운동장 다목적 경기장에서 『 2018 함께서울 어린이 홈런왕 야구교실 』을 시범 운영한다.

‘함께서울 어린이 홈런왕 야구교실’은 야구를 통해 유소년들의 체력을증진하고 단체활동을 통해 인성함양을 키우기 위해 서울시에서 기획하여 2010년부터 잠실종합운동장 어린이 연식야구장에서 실시하고 있는 스포츠 강좌이다.

목동종합운동장 다목적 경기장에서 시범으로 운영하는『 2018 함께서울 어린이 홈런왕 야구교실 』은 2019년 정식 개강을 목 표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선착순으 로 수강생을 모집할 계획이다.

강습은 9월 1일(토)에 개강하여 9월 29일(토)까지 4주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총 2개반으로 구성되어 매주 80분간 강습이 진행된다. 수강료는 무료이다.

수강신청은 8월 23일(목)부터 선착순으로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 (http://yeyak.seoul.go.kr)’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