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부천만화대상 발표, 심우도 만화 <우두커니> 영광의 대상

0
153

– 치매 노인과 가족 이야기담담하면서 성찰적 태도로 풀어 독자의 공감 이끈 수작
– 독자인기상 AJS 작가 <27-10>, 어린이만화상 홍경원 작가 <숲속에 산다등 선정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은 작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으면서 한 해 동안 가장 주목받은 만화를 선정시상하는 2020 부천만화대상에 심우도의 <우두커니>를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올해 대상으로 선정된 <우두커니>는 치매 아버지와 살았던 작가 부부가 자신들이 겪은 가슴 아픈 이야기를 간결한 그림체로 담담하게 풀어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낸 작품이다아버지의 치매로 고통 받는 상황 속에서도 지난 시간이 주는 행복했던 순간들을 반추하는 작가의 따뜻한 성찰이 돋보인다. ‘심우도는 심흥아우영민 부부의 팀명으로심흥아 작가가 글을우명민 작가가 그림을 그렸다.

부천만화대상 선정위원회는 “<우두커니>은 치매에 걸린 아버지 이야기지만 치매 노인더 정확히는 삶에서 밀려나는 약자로서의 노인에 대한 이야기로담담하면서도 성찰적 태도로 노인의 삶을 다루며 노인에 대한 우리 인식의 지평을 넓혀주었다.”며 대상으로 선정한 이유를 밝혔다.

올해로 17회를 맞는 부천만화대상은 만화가의 창작의욕 고취와 함께 한국만화산업의 발전과 우리 만화에 대한 관심과 소비를 확산시키고자 2004년부터 매년 진행되고 있는 국내 최고 권위의 만화상이다.

전문성 제고를 위해 만화상 부문은 2019년 6월 1일부터 2019년 12월 31일까지 발표된 작품을 대상(완간 또는 웹툰 연재 완료)으로 후보작 추천위원회를 통해 한국만화부문 10어린이만화부문 5해외만화부문 5편을 선정했고학술부문은 만화 관련 연구서학회 학술지만화 관련 박사학위 논문 등을 대상으로 학술부문 5편을 선정했다그리고 선정된 25작품을 대상으로 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쳐 5개 부문 최종 수상작이 결정됐다.

2020 부천만화대상 수상작품 (사진 출처 :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독자가 직접 뽑는 부천만화대상 독자인기상은 20편의 만화 작품을 대상으로 지난 4월 6일부터 5월 8일까지 온라인 투표를 진행했다그 결과AJS작가의 웹툰 <27-10>이 선정됐다이 작품은 어린 시절 가정 내 성폭력에 노출되었던 상처를 갖고 있는 그녀가 스물일곱 되던 해처음으로 심리 상담을 받게 되면서 자신의 청소년기 이야기부터상처를 끄집어내 극복해가는 과정성 정체성에 대해 고민해온 내용그리고 진정한 독립을 이루게 된 이야기를 담담히 풀어낸 작품이다.

어린이만화상은 스마트폰 중독 소년이 숲의 수호신을 만나는 이야기를 담은 홍경원 작가의 <숲속에 산다>가 선정됐다후보작 모두 아름답고 따뜻한 수작이었지만수상작이 연령에 상관없이 쉽게 읽을 수 있고 창작성과 공정성 등을 충족했다는 평을 받았다더불어해외작품상은 다분히 대중적이고 화려한 문법으로 성적 이분법에 대해 유쾌한 균열을 일으키며 민감한 주제를 만화로 풀어냈을 때의 장점을 뚜렷이 보여준 젠 왕 작가의 <왕자와 드레스메이커>가 선정됐다.

학술상에는 지난 선행연구를 비판적으로 검토하고 실증적인 차원에서 반박하는 형식으로 비평적 긴장감을 만들어낸 박재연의 <‘병맛’ 담론의 형성과 담론의 작동방식>이 선정됐다.

2020 부천만화대상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000만 원어린이만화상과 해외작품상에는 각 500만 원학술상과 독자인기상에는 각 3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되고시상식은 오는 9월 17(23회 부천국제만화축제 개막식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부천만화대상 선정위원회는 총평에서 대중성과 작품성사회 문제의식까지 두루 갖춘 다양한 작품들이 2020 부천만화대상 후보작에 올라 모두 수상작으로 선정되기에 손색이 없었다.”며 앞으로도 시대의 트렌드를 잘 반영한 다양한 주제의 만화작품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만화대상 시상식이 진행되는 제23회 부천국제만화축제는 9월 17(저녁 개막식을 시작으로 9월 18()부터 9월 20()까지 한국만화박물관과 부천영상문화단지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맘스매거진 윤미란 기자(miran.yun@unicomm.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